오리지널 A386의 유산, 제니스 크로노마스터 오리지널 부티크 에디션 - 임볼든(IMBOLDN)

오리지널 A386의 유산, 제니스 크로노마스터 오리지널 부티크 에디션

이 시계를 만나려면 스위스 르로클로. 오로지 거기서만 파니깐.

$ 9,000

제니스(Zenith)의 컬렉션 중에서 40mm 언더 사이즈 케이스를 원하는 이들에게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크로노마스터 오리지널(Chronomaster Original)에 새로운 모델로 부티크 에디션이 추가됐다. 현재 제니스 매뉴팩처가 위치한 스위스 르로클에 새롭게 브랜드의 부티크를 오픈했는데, 이를 기념하며 전 세계에서 오로지 이곳에서만 구매할 수 있는 특별한 모델로 출시했다.

크로노마스터 오리지널 부티크 에디션은 지난 1969년에 출시된 오리지널 A386의 디자인 언어를 그대로 이어받은 헤리티지 컬렉션이다. A386은 엘 프리메로 칼리버가 장착된 최초의 스틸 시계이기도 했다. 하지만 새로운 오리지널 부티크 에디션은 블루 컬러의 단아한 다이얼과 실버 크로노그래프 레지스터를 적용해 전혀 새로운 느낌으로 환기를 시킨다.

무브먼트는 역시 엘 프리메로 오토매틱 칼리버로, 36,000VpH의 주파수와 60시간의 파워리저브를 갖는다. 중앙의 크로노그래프 핸즈는 10초에 한 번 회전을 하며, 3시와 6시, 9시 방향에 각각 60초 카운터, 60분 카운터, 스몰세컨즈가 위치한다. 작은 케이스 사이즈 덕에 시인성을 해치지 않을까 싶지만, 의외로 가독성은 괜찮은 편이다. 케이스와 브레이슬릿 소재는 모두 스틸을 사용했다. 가격은 9천 달러.

부티크 에디션의 베이스가 된 제니스 크로노마스터 오리지널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링크를 눌러 참고할 것.

제니스 크로노마스터 오리지널 부티크 에디션

learn-more
$ 9,000
  • 케이스 소재 : 스틸
  • 케이스 직경 : 38mm
  • 무브먼트 : 엘 프리메로 오토매틱 칼리버
  • 파워리저브 : 60시간
Related
Go to top Go to top

Email Newsletter

140만이 임볼든을 고집하는 이유, 지금 바로 뉴스레터를 통해 확인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