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 알짜 요원 딱 5명만 추렸습니다, ‘355’ 예고편 - 임볼든(IMBOLDN)

국가대표 알짜 요원 딱 5명만 추렸습니다, ‘355’ 예고편

이 배우들 데리고 클리셰 버무리 하실까 걱정은 됩니다만.

각국 여성 스파이들이 포스 장착하고 영화 ‘355’에 집결했다. 미국, 영국, 독일, 콜롬비아, 중국을 대표하는 5명의 특수 요원으로 구성된 이 군단이 야근 불사하며 세계 수호를 위해 나섰다. 탈세, 이면계약 논란으로 사망설까지 흉흉하게 나돌았던 판빙빙이 모습을 드러내 더욱 눈길을 끈다.

감독은 ‘엑스맨 : 다크 피닉스’를 연출했던 사이먼 킨버그가 맡았고, 이 영화를 통해 연을 맺었던 제시카 차스테인도 주연은 물론 제작에도 참여한다. 허나 걱정되는 지점도 바로 여기다. ‘엑스맨 : 다크 피닉스’를 망작 대열에 올리신 그와 ‘355’처럼 제작과 연기를 겸업한 ‘에이바’로 혹평을 받은 제시카 차스테인의 만남, 사실 예고편부터 클리셰 느낌 솔솔 풍기는 게 어찌 좀 불안하다.

레오 카락스 영화 ‘아네트’ 일정으로 합류하지 못한 마리옹 꼬띠아르 자리는 다이앤 크루거가 대신했고, 페넬로페 크루즈, 루피타 뇽오가 멋쁨 터트리시는 중이다. 이 빵빵한 라인업을 무색하게 만드는 스토리와 연출은 사양합니다. 미국 독립 혁명 당시 활약했던 실제 여성 스파이의 코드 네임 ‘355’를 제목으로 가져온 만큼 웰메이드가 되어주길. 2021년 1월 15일 북미 개봉 예정.

Related
Go to top Go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