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의 열일은 계속된다, 2023 기아 니로 내외장 이미지 공개 - 임볼든(IMBOLDN)

기아의 열일은 계속된다, 2023 기아 니로 내외장 이미지 공개

이것이 기아의 미래다, 완전히 바뀐 신형 니로.

TBA

기아가 25일 일산 킨텍스 전시장에서 열린 ‘ 2021  서울모빌리티쇼’ 에서 친환경 SUV ‘디 올 뉴 기아 니로(The all-new Kia Niro)’의 내외관 이미지를 공개하였다. 약 5년 만에 새 단장을 하게 된 2세대 니로는 ‘일상 속 지속 가능성 실천’이라는 기아의 새로운 비전을 대표하는 첫 번째 모델이다. 또한, 기아의 새로운 디자인 철학이자 앞서 신형 스포티지에 적용되었던 ‘오퍼짓 유나이티드(Opposite United, 상반된 개념의 창의적 융합)’ 및 그 속성 중 하나인 ‘이유 있는 즐거운 경험(Joy for Reason)’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모델이기도 하다.

공개된 신형 니로 이미지에서는 기아의 시그니처 디자인인 ‘호랑이 코’ 그릴을 후드에서 펜더까지 확장해 더욱 날렵하고 웅장한 모습을 연출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LED DRL(주간주행등)은 마치 심장 박동 그래프를 보는 듯한 디자인으로 미래지향적인 느낌을 선사한다. 프론트 범퍼 양쪽 측면 하단부터 휠 아치를 거쳐 2열 도어 하단까지 연결되는 클래딩(휠을 감싸는 휠 아치의 소재) 디자인을 통해 개성 있는 모습을 연출한 점도 눈에 띄는 요소다.

측면 라인은 부드럽고 우아한 볼륨감을 강조하였으며, 공기역학적 디자인의 C필러와 통합된 부메랑 모양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를 적용해 스포티한 느낌을 선사한다. 전면부와 유사한  심장 박동 모양의 리어 리플렉터와 스키드 플레이트로 전체적인 디자인의 통일성과 완성도를 높였다.

신형 니로는 전기차 모델과 하이브리드 모델 두 개 라인으로 출시되며, 전기차 모델에는 상하단에 유무광으로 나뉜 투톤 그릴 및 육각형의 입체적 패턴을 적용해 하이브리드 모델보다 미래지향적인 느낌을 강조하였다. 전기차 모델의 또 다른 개성은 전면 중앙에 위치한 충전구인데, 충전 시 편의성을 향상시키기 위한 디자인이라는 것이 기아의 설명이다. 또한, 전면과 후면 범퍼에 바디와 동일한 컬러를 적용해 깔끔한 느낌을 더했다.

차량 내부에도 독특하고 개성 있는 디자인이 가득하다. 대시보드와 도어를 잇는 라인은 대각선으로 디자인하여 안정감 있는 느낌을 주며, 통합형 와이드 디스플레이를 배치해 운전자의 시각적 편의성을 높였다. 여기에 하이글로시 블랙 소재의 센터 콘솔과 변속 다이얼(SBW)을 조화시켜 하이테크한 이미지를 연출했다. 그 외 은은한 앰비언트 라이트, 직관적인 인포테인먼트, 차량 내부 곳곳의 친환경 소재, 재활용 섬유로 이루어진 헤드라이닝, 수성 친환경 페인트로 도색한 도어 패널, 유칼립투스 추출 원료로 제작한 섬유 기반의 인조가죽 시트 등 미래와 친환경을 아우르는 요소가 가득하다.

신형 니로는 2022년 1분기에 하이브리드 모델을, 상반기에 전기차 모델을 출시할 예정이며, 가격은 추후 공개 예정이다. 최근 디자인과 성능 모두에서 호평을 받고 있는 기아의 향후 행보를 가늠할 수 있는 기아 EV9 콘셉트도 함께 살펴보자. 

Related
Go to top Go to top

Email Newsletter

140만이 임볼든을 고집하는 이유, 지금 바로 뉴스레터를 통해 확인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