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밀턴 카키 필드 ‘머프’ 오토 - 임볼든(IMBOLDN)
Newsletter Archive
2022. 3. 18.
[뉴스레터 #25] 강력하거나 혹은 새롭거나
2022. 3. 4.
[뉴스레터 #24] 사랑은 향기를 타고, 봄이니까 이벤트😉
2022. 2. 18.
[뉴스레터 #23] 사소함이 쌓여 변화를 이루는 과정, 브랜드의 성장 이야기
2022. 2. 4.
[뉴스레터 #22] 봄이 오나 봄
2022. 1. 21.
[뉴스레터 #21] 눈이 온다는 소식을 들으면 걱정이 앞서나요
2022. 1. 7.
[뉴스레터 #20] 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두 번 받으세요
2021. 12. 24.
[뉴스레터 #19] 님, 메리 크리스마스🎅
2021. 12. 10.
[뉴스레터 #18] 임볼든에서 연말 선물에 대한 힌트를 얻어보세요
2021. 11. 26.
[뉴스레터 #17] 브랜드들의 끊임없는 노력과 빛나는 아이디어에 박수를 보내며
2021. 11. 12.
[뉴스레터 #16] 겨울을 온전히 누리기 위한 준비
2021. 10. 29.
[뉴스레터 #15] 님의 취향은 무엇인가요?
2021. 10. 15.
[뉴스레터 #14] 올해 마지막까지 알차게 보낼 수 있도록 준비했어요.
2021. 10. 1.
[뉴스레터 #13] 임볼든 뉴스레터? 선물 상자를 뜯어보는 것 같은 설렘!
2021. 9. 17.
[뉴스레터 #12] 가을과 함께 온 기다렸던 소식들
2021. 9. 3.
[뉴스레터 #11] 형태와 기능 어느 것 하나 포기할 수 없는 님을 위해
2021. 8. 20.
[뉴스레터 #10] 추억과 새로움의 공존, 레트로를 위하여
2021. 8. 6.
[뉴스레터 #9] 그 어느 때보다 조심스러운 지금을 위한 임볼든의 큐레이션
2021. 7. 23.
[뉴스레터 #8] 이벤트는 아직 진행 중, 킹스맨 우산이 탐나지 않나요?
2021. 7. 9.
[뉴스레터 #7] 이벤트 있어요! 좋은 건 소문내는 게 미덕😉
2021. 6. 25.
[뉴스레터 #6] 클래식은 영원하다
2021. 6. 11.
[뉴스레터 #5] 님의 일상에 시원한 바람이 되어줄 임볼든의 다섯 번째 뉴스레터
2021. 5. 28.
[뉴스레터 #4] 임볼든과 함께 선택의 폭은 넓히고, 결정은 빠르게
2021. 5. 14.
[뉴스레터 #3] 본격적 여름 날씨, 분위기 살려주는 임볼든 소식
2021. 4. 30.
[뉴스레터 #2] 임볼든이 담아온 두 번째 소식도 함께 즐겨요
2021. 4. 16.
[뉴스레터 #1] 남자라면 절대 놓치면 안 돼
Favorite
해밀턴 카키 필드 ‘머프’ 오토
Written by

영화 ‘인터스텔라’에서 시계는 작품 전체를 관통하는 상징적인 매개체다. 쿠퍼가 우주로 떠나기 전, 딸 머피(애칭 ‘머프’)에게 일종의 징표로 건네는 손목시계. 이 시계는 영화 후반, 5차원이 구현된 공간 속 쿠퍼가 양자역학 자료를 모스 코드로 머프에게 전송하는 메신저가 된다. 시계를 통해 부녀는 결국 수십 년의 시간을 가로질러 마침내 재회에 성공한다.

개봉한 지 5년이나 지났어도 반갑다. 해밀턴(Hamilton)카키 필드 ‘머프’ 오토(Khaki Field ‘Murph’ Auto)라고 노골적으로 이름을 붙여 새 시계를 출시해줬다. 사실 영화 속 쿠퍼가 차던 카키 파일럿과 달리 머프의 시계는 해밀턴 컬렉션에 존재하지 않는 커스텀 시계였는데, 결국 5년 만에 진짜 세상으로 나온 셈.

영화의 팬이라면 이 시계의 다이얼, 특히 초침을 유심히 관찰할 필요가 있다. 얇아서 잘 보이진 않겠지만 이 초침에는 가느다란 모스 코드로 ‘유레카(Eureka)’라는 단어가 래커 처리돼 새겨져 있다. 영화에서 쿠퍼가 보내준 데이터를 기반으로 연구를 시작한 머프가 해답을 찾아내던 순간 외치는 대사이기도 하다.

초침으로 한껏 포커싱 된 줌을 다시 풀어 전체를 보자. 날짜 디스플레이는 없지만 디자인 자체는 기존의 카키 필드 컬렉션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는다. 투박한 블랙 컬러의 다이얼 위로 스테인리스 스틸 소재의 케이스가 씌워졌다. 지름은 42mm로 100m 방수를 지원하며 80시간 파워 리저브의 H-10 오토매틱 무브먼트가 탑재된다.

늦은 감은 있지만, 아예 없는 것보단 늦는 게 낫다. 영화 개봉 5년이 지난 지금이라도 내놓아준 해밀턴에 감사하지만, 이마저도 2,555개 한정 출시라 영화 팬들의 성원이 맞물려 빠르게 완판될 것 같다. 원한다면 서두르자. 가격은 한화 1백25만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