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 날의 꿈이 현실이 되다, 트랜스포머 옵티머스 프라임 오토 컨버팅 프로그래머블 로봇-컬렉터스 에디션 - 임볼든(IMBOLDN)

어린 날의 꿈이 현실이 되다, 트랜스포머 옵티머스 프라임 오토 컨버팅 프로그래머블 로봇-컬렉터스 에디션

명절 조카들로부터 지켜야 할 것이 하나 늘었다.

$ 700

건담, 볼트론, 그랑죠, 다간, 선가드, 가오가이거, K캅스, 다그온 등등 이제는 추억이 되어버린 어린 시절 변신 로봇들. 이리저리 움직이고 조립하며 악당을 물리치는 상상의 나래를 펼치면서도 늘 이런 아쉬움을 한 번쯤은 느꼈을 것이다. ‘내 로봇이 실제로 말하고 움직인다면 얼마나 좋을까.’ 이 어린 날의 아쉬움을 달래줄 때가 온 듯하다.

미국 시각 4월 9일, 완구 회사 하스브로(Hasbro)가 발표한 트랜스포머 옵티머스 프라임 오토 컨버팅 프로그래머블 로봇-컬렉터스 에디션은 세계 최초로 사용자의 명령에 따라 말하고 움직이도록 만들어진 변신 로봇이다. 애니메이션과 영화로 큰 인기를 얻었던 트랜스포머 시리즈의 초기작 ‘트랜스포머 G1’의 ‘옵티머스 프라임’ 디자인을 기반으로 한 이 제품은 5,000개의 파트와 60개의 마이크로칩, 27개의 서브모터를 장착하여 사용자의 명령에 따라 다양하고도 즉각적인 반응을 보이도록 제작되었다.

19인치 크기의 로봇은 음성제어 및 스마트폰 앱을 통해 다양한 동작을 수행한다. 정해진 명령어를 말하거나 앱상의 컨트롤 패널을 조작하여 펀치를 날리고 총을 쏘는 것부터 트럭 모양으로 변신하는 등의 퍼포먼스를 똑 부러지게 해낸다. 트럭 변신 후에는 RC카처럼 조종할 수도 있다. 스마트폰 앱의 UI는 액션 게임의 그것과 유사하며, 마치 실사 게임을 하는 듯한 감성까지 제공한다.

또한, 80가지의 사운드 이펙트를 탑재했으며, 영화 속 옵티머스 프라임의 성우를 맡았던 피터 쿨렌(Peter Cullen)의 목소리와 대사가 그대로 이식되었다. 사용자가 정해진 명령어를 말하면 로봇은 영화 속 대사와 이에 어울리는 모션을 보여줌으로써 영화 속 감성도 재현할 수 있다. 명령어는 총 25가지로 구성되어 있다.

아직 전체적인 동작이 뻣뻣하고 부자연스러운 감이 있지만, 사전구매 사이트가 오픈되자마자 품절 될 정도로 폭발적 반응을 얻고 있다. 사전구매 가격은 700달러, 주문자에게는 8월 2일까지 배송된다.

재입고까지의 기다림이 지루하다면 트랜스포머 시리즈의 최신작인 트랜스포머: 워 포 사이버트론 트릴로지를 보며 마음을 달래보는 것은 어떨지.

Email Newsletter

140만이 임볼든을 고집하는 이유, 지금 바로 뉴스레터를 통해 확인해 보세요.

Comments
Related
Go to top Go to top

Email Newsletter

140만이 임볼든을 고집하는 이유, 지금 바로 뉴스레터를 통해 확인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