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letter Archive
2022. 3. 18.
[뉴스레터 #25] 강력하거나 혹은 새롭거나
2022. 3. 4.
[뉴스레터 #24] 사랑은 향기를 타고, 봄이니까 이벤트😉
2022. 2. 18.
[뉴스레터 #23] 사소함이 쌓여 변화를 이루는 과정, 브랜드의 성장 이야기
2022. 2. 4.
[뉴스레터 #22] 봄이 오나 봄
2022. 1. 21.
[뉴스레터 #21] 눈이 온다는 소식을 들으면 걱정이 앞서나요
2022. 1. 7.
[뉴스레터 #20] 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두 번 받으세요
2021. 12. 24.
[뉴스레터 #19] 님, 메리 크리스마스🎅
2021. 12. 10.
[뉴스레터 #18] 임볼든에서 연말 선물에 대한 힌트를 얻어보세요
2021. 11. 26.
[뉴스레터 #17] 브랜드들의 끊임없는 노력과 빛나는 아이디어에 박수를 보내며
2021. 11. 12.
[뉴스레터 #16] 겨울을 온전히 누리기 위한 준비
2021. 10. 29.
[뉴스레터 #15] 님의 취향은 무엇인가요?
2021. 10. 15.
[뉴스레터 #14] 올해 마지막까지 알차게 보낼 수 있도록 준비했어요.
2021. 10. 1.
[뉴스레터 #13] 임볼든 뉴스레터? 선물 상자를 뜯어보는 것 같은 설렘!
2021. 9. 17.
[뉴스레터 #12] 가을과 함께 온 기다렸던 소식들
2021. 9. 3.
[뉴스레터 #11] 형태와 기능 어느 것 하나 포기할 수 없는 님을 위해
2021. 8. 20.
[뉴스레터 #10] 추억과 새로움의 공존, 레트로를 위하여
2021. 8. 6.
[뉴스레터 #9] 그 어느 때보다 조심스러운 지금을 위한 임볼든의 큐레이션
2021. 7. 23.
[뉴스레터 #8] 이벤트는 아직 진행 중, 킹스맨 우산이 탐나지 않나요?
2021. 7. 9.
[뉴스레터 #7] 이벤트 있어요! 좋은 건 소문내는 게 미덕😉
2021. 6. 25.
[뉴스레터 #6] 클래식은 영원하다
2021. 6. 11.
[뉴스레터 #5] 님의 일상에 시원한 바람이 되어줄 임볼든의 다섯 번째 뉴스레터
2021. 5. 28.
[뉴스레터 #4] 임볼든과 함께 선택의 폭은 넓히고, 결정은 빠르게
2021. 5. 14.
[뉴스레터 #3] 본격적 여름 날씨, 분위기 살려주는 임볼든 소식
2021. 4. 30.
[뉴스레터 #2] 임볼든이 담아온 두 번째 소식도 함께 즐겨요
2021. 4. 16.
[뉴스레터 #1] 남자라면 절대 놓치면 안 돼
Favorite
도시를 이롭게 하는 건축이란 이런 것, 중국 황강에 세워진 버티컬 포레스트
Written by

고층 건물에 나무를 심어 이를 마치 공기 필터처럼 활용하는 버티컬 포레스트를 들어본 적 있는가. 중국 후베이성 동부에 있는 도시 황강에 이 수직 정원이 세워졌다. 우리가 생각하는 건물의 규칙성을 파괴하며, 개방형과 폐쇄형 발코니를 배치해 리드미컬한 외관으로 주위를 환기하는 이 건물의 이름은 이지홈 황강 버티컬 포레스트 시티 콤플렉스(Easyhome Huanggang Vertical Forest City Complex)다.

밀라노에 수직 정원 아파트 보스코 베르티칼레(Bosco Verticale)를 세워 건축계에서 주목을 한 몸에 받았던 스테파노 보에리(Stefano Boeri). 비슷한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도심 속 활기를 불어넣는 그의 건축 사무소에서 이 공간을 완성했다. 불규칙한 구조 덕분에 높이 구애를 받지 않고 위로 뻗으며 자랄 수 있는 나무의 모습이 자연스레 노출되며 시각적으로도 색다른 경험을 선사한다.

건축가 스테파노 보에리는 이 디자인을 통해 사람이 생경할 수 있는 녹지에 대한 감각을 향상 시키며, 주민들에게 자연에 둘러싸인 듯 편안함을 느낄 수 있게 해주는 도시 공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미 몇 주 전에 첫 번째 세입자가 들어와 건물이 주는 혜택을 누리고 있는 중이라고. 이 단지는 총 5개 타워로 구성되어 있으며 면적은 4.54헥타르에 걸쳐있다.

아파트, 호텔, 멀티플렉스 등 아주 사적인 공간과 관광객을 위한 편의 시설 등으로 꾸려 여러 가지 모습으로 사람들 일상의 욕구를 충족시킨다. 이 버티컬 포레스트에는 404그루 지역 나무, 4,620그루 관목, 다년생 풀, 꽃 등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이는 연간 22톤 이산화탄소를 흡수하고 산소 11톤을 만들어 낸다. 이 초록의 공간은 퍽퍽한 도시에 주는 위로처럼 느껴진다.

녹지 공간의 중요성을 설파하는 건축가 유현준, 임볼든 인터뷰로 그가 말하는 건축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