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letter Archive
2022. 3. 18.
[뉴스레터 #25] 강력하거나 혹은 새롭거나
2022. 3. 4.
[뉴스레터 #24] 사랑은 향기를 타고, 봄이니까 이벤트😉
2022. 2. 18.
[뉴스레터 #23] 사소함이 쌓여 변화를 이루는 과정, 브랜드의 성장 이야기
2022. 2. 4.
[뉴스레터 #22] 봄이 오나 봄
2022. 1. 21.
[뉴스레터 #21] 눈이 온다는 소식을 들으면 걱정이 앞서나요
2022. 1. 7.
[뉴스레터 #20] 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두 번 받으세요
2021. 12. 24.
[뉴스레터 #19] 님, 메리 크리스마스🎅
2021. 12. 10.
[뉴스레터 #18] 임볼든에서 연말 선물에 대한 힌트를 얻어보세요
2021. 11. 26.
[뉴스레터 #17] 브랜드들의 끊임없는 노력과 빛나는 아이디어에 박수를 보내며
2021. 11. 12.
[뉴스레터 #16] 겨울을 온전히 누리기 위한 준비
2021. 10. 29.
[뉴스레터 #15] 님의 취향은 무엇인가요?
2021. 10. 15.
[뉴스레터 #14] 올해 마지막까지 알차게 보낼 수 있도록 준비했어요.
2021. 10. 1.
[뉴스레터 #13] 임볼든 뉴스레터? 선물 상자를 뜯어보는 것 같은 설렘!
2021. 9. 17.
[뉴스레터 #12] 가을과 함께 온 기다렸던 소식들
2021. 9. 3.
[뉴스레터 #11] 형태와 기능 어느 것 하나 포기할 수 없는 님을 위해
2021. 8. 20.
[뉴스레터 #10] 추억과 새로움의 공존, 레트로를 위하여
2021. 8. 6.
[뉴스레터 #9] 그 어느 때보다 조심스러운 지금을 위한 임볼든의 큐레이션
2021. 7. 23.
[뉴스레터 #8] 이벤트는 아직 진행 중, 킹스맨 우산이 탐나지 않나요?
2021. 7. 9.
[뉴스레터 #7] 이벤트 있어요! 좋은 건 소문내는 게 미덕😉
2021. 6. 25.
[뉴스레터 #6] 클래식은 영원하다
2021. 6. 11.
[뉴스레터 #5] 님의 일상에 시원한 바람이 되어줄 임볼든의 다섯 번째 뉴스레터
2021. 5. 28.
[뉴스레터 #4] 임볼든과 함께 선택의 폭은 넓히고, 결정은 빠르게
2021. 5. 14.
[뉴스레터 #3] 본격적 여름 날씨, 분위기 살려주는 임볼든 소식
2021. 4. 30.
[뉴스레터 #2] 임볼든이 담아온 두 번째 소식도 함께 즐겨요
2021. 4. 16.
[뉴스레터 #1] 남자라면 절대 놓치면 안 돼
Favorite
버질 아블로 사후 공개된 프로젝트 마이바흐
Written by

지난 11월 29일, 패션과 디자인 업계에 굵직한 족적을 남긴 버질 아블로가 안타깝게 세상을 떠났다. 이미 2년 전 선고받은 심장혈관 육종으로 투병 중이었지만, 그 기간에도 그는 무수한 브랜드와 활발한 협업을 펼치며 병마와 싸우는 중임을 잊게 할 정도였다. 그리고 그가 사망하기 전, 가장 마지막으로 예고했던 작품이 바로 메르세데스-마이바흐(Mercedes-Maybach)와의 컬래버인 ‘프로젝트 마이바흐’였다.

이제 버질 아블로는 없지만, 그의 크리에이티브한 디자인 세계를 보여줄 프로젝트 마이바흐가 사후에 결국 정식 공개됐다. 프로젝트 마이바흐는 전동화 파워트레인으로 구동되는 2인승 오프로드 쿠페의 굉장히 독특한 포맷을 가진 콘셉트 카다. 사막과 랠리 같은 단어들이 잘 어울리는 옅은 브라운 컬러의 외관을 가졌다.

차체는 무려 6m에 달할 정도로 긴 전장을 갖는다. 전면부는 길쭉한 가로형 스트립과 원형 LED 헤드램프의 조화로 듬직하고 얼굴을 하고 있다. 운전석과 전면부까지의 긴 후드 사이즈 또한 당당한 프로포션에 일조한다. 반면 루프라인은 유려한 곡선의 실루엣을 채택해 상당히 복합적인 매력을 선보인다. 

외장 컬러에 맞춰 실내 역시 사막에서 영감을 얻은 컬러로 테마를 구성했다. 내부의 시트는 완벽하게 뒤로 젖힐 수 있는 풀플랫 기능으로 마치 침대처럼 누울 수도 있다. 여기에 재미있게도 마이바흐의 로고가 새겨진 도끼 같은 장비도 실려있다. 오프로더의 아이덴티티를 이 정도까지 충실하게 살릴 줄은 몰랐을 터. 어쨌든 이렇게 완성된 프로젝트 마이바흐는 미국 현지 시각으로 12월 2일까지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의 루벨 박물관에 전시될 예정이다.

마이바흐 이전에는 메르세데스-벤츠와의 프로젝트 게랜데바겐을 진행한 적도 있으니, 버질 아블로의 유산을 더 확인하고 싶다면 링크를 눌러 해당 기사를 체크해보자.

Today